본문 바로가기

안내

다시보기를 보며 방송상품 정보를 확인 할 수 있습니다.자세히보기

단축키 안내 자막안내

홈페이지로 이동
바로보기 다운로드 무료보기
    바로보기 다운로드 무료보기

    다른 회차 보기

    최신순

    회차 방송일 내용
    70 회 2005-03-01

    영웅시대 70회 2005년 3월 1일 (화) / 제 70 회 태산을 불러들인 건설부 장관이 태산에게 아파트 건설 면허를 반 납하라고 강요하는데 대철은 오히려 법적인 조치를 미흡하게 해 온 건설부에 문제가 있다며 큰소리친다. 박정희 대통령은 건설부 장관과 중앙정보부장으로부터 세기건설 의 아파트 분양 특혜 사건을 조사해 보았지만 법에 저촉되는 일은 없다고 보고받자 사법부에 맡기라고 한다. 또한 소양강댐 공사 방 식도 사력댐이 이치에 맞다고 판단하고 세기건설을 편든다. 마음 이 풀린 박정희 대통령은 천태산 사장을 부른다. 천태산은 이후락 비서실장으로부터 일이 잘 해결되었다는 소식을 들은 후 대철에게 봉급쟁이 신화를 보여주라며 세기건설 사장을 맡긴다. 그리고 권력을 얻어야겠다는 생각에 언젠가 정치를 해보 겠다고 마음을 먹는다. 주막에서 혼자 술을 마시는 철민 앞에 철승이 나타나 국대호가 폐 암 말기 상태라고 알리자 철민은 모든 것을 이해하고 철승과 함께 대한물산 회장 이취임식에 참석한다. 천태산 사장을 부른 박정희 대통령은 공업 대국으로 들어서기 위 해 조선소를 건립하라고 하자 태산은 기겁을 하고 거절하는데….

    69 회 2005-02-28

    영웅시대 69회 2005년 2월 28일 (월) / 제 69 회 차에 태워져 끌려가던 철민은 한실장의 경계심을 누그러뜨려 휴게 소에 들르자고 유도한 후 고속도로 경찰차로 뛰어가 사내들의 손 아귀에서 벗어난다. 친구인 부산시경국장과 무전기 통화를 하다 자신이 정신병자로 되어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된다. 신문에 세기 개발의 아파트 분양이 불법에 특혜 분양이라고 대문 짝만하게 나는 일이 발생한다. 고위 공무원들이 무더기로 이권에 개입되어 있다는 보고에 박정희 대통령은 노여워하며 중앙정보부 에 철저하게 조사하라는 명령을 내린다. 세무공무원들은 세기개발 을 쑥대밭으로 만들고 천이국 사장을 구속한다. 세기자동차는 여러 문제들을 해결하기 위해 자동차 서비스 회사 를 만들고 조립라인을 생산라인으로 교체공사한다. 새로운 합작선 을 찾아보려는 노력을 배가하고 있는 가운데 태창은 자동차의 본 고장인 영국에서 새로운 기술진과 디자인을 모색하게 된다. 건설부 장관의 호출로 장관실로 향하던 태산과 퇴근하던 대호는 ‘근로기준법을 준수하라’며 온몸에 휘발유를 끼얹고 불을 지르는 청년을 보고 경악한다.

    68 회 2005-02-22

    영웅시대 68회 2005년 2월 22일 (화) / 제 68 회 경부 고속도로 개통식이 성대하게 치러지자 대철은 부랴부랴 서둘 러 결혼식에 참석한다. 세기건설에서는 일본업체가 설계한 콘크리트 양식이 옳지 않다며 소양강댐 공사를 흙과 모래를 이용한 사력댐 방식으로 하는 것이 옳다고 건설부 관계자들을 설득하지만 어려움을 겪는다. 게다가 출고된 세기자동차에 결함이 있어 반품이 밀려들자 합작회사에서 벗어나는 전략을 강구한다. 세기건설의 아파트 분양이 잘 되자 청 탁이 쇄도하는데 특혜와 편법을 세상에 알리겠다는 협박 전화가 걸려온다. 국대호는 사후 대한물산에 분쟁이 일지 않도록 하기 위해 철민을 정신병원에 수용하려는 계획을 세운다. 어느 날 홀로 밤낚시를 하 는 철민을 국대호의 비서실장과 건장한 사내들이 나타나 억지로 차에 태우는데….

    67 회 2005-02-21

    영웅시대 67회 2005년 2월 21일 (월) / 제 67 회 경부고속도로 공사가 거의 마무리되어 가는 상황에서 당재터널 공 사만 진척되지 않아 문제의 심각성이 더욱 고조된다. 보통의 터널 공사로는 공기를 마칠 수 없다고 판단하고 값이 비싸지만 굳는 속 도가 빠른 조강시멘트로 공사를 서둘러야 한다는 대철의 판단에 따라 비상체제에 돌입한다. 주치의로부터 폐암 진단을 받은 국대호는 철민, 철승을 부른다. 철 승은 귀국해 대호에게 용서를 비나 철민은 폐세자 양녕대군이 될 것이라며 거부한다. 태산은 세기가 만든 자동차 1호가 주행에 성공하는 것을 보는 순간 에 당재터널 현장에서도 난공사 구간을 뚫었다는 소식을 접한다.

    66 회 2005-02-15

    영웅시대 66회 2005년 2월 15일 (화) / 제 66 회 죽은 일국에 대한 상념에 젖어 태산이 대철에게 아들이 되어달라 고 하자 대철은 아들보다 동반자가 되겠다고 한다. 세기개발에서 짓는 아파트 소문이 나며 프리미엄이 붙을 정도가 되자 사회 저명 인사들의 분양권 청탁이 쇄도하는데 대철은 아파트 선전 효과가 있을 것으로 내다보고 청탁을 일부분 받아들이기로 한다. 철규가 반도체 사업에 대한 청사진을 펼치자 국대호는 흡족해하 며 전자사업을 철규에게 단독으로 맡긴다. 철민은 양녕대군처럼 살겠다고 마음을 먹고 대호의 생일에도 참석하지 않는다. 고속도로 현장에서는 공기를 맞추기 위해 군복 차림을 한 장교가 지휘봉을 휘두르며 인부들을 독려한다. 세기건설이 맡고 있는 당 재 터널 고속도로 현장에서는 암석이 무너져내려 사고가 연이어 발생하고 공사 진척이 어렵다. 연이은 사고에 인부들이 꿈쩍하지 않자 힘에 부친 태산은 대철을 부른다.

    추천! 무료 클립